마우저, 차세대 IoT 전원 설계를 위한 2019 마우저 전원 설계 세미나 개최

전 세계에 최신 반도체 및 전자부품을 공급하는 마우저 일렉트로닉스가 6월 21일(금) 삼성동 코엑스 컨퍼런스룸 327호에서 “2019 마우저 전원 설계 세미나(Mouser Power Seminar 2019)”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에서 마우저는 ADI, VICOR, TE Connectivity와 함께 최신 전력 관리 솔루션을 비롯하여 전원 설계용 혁신적인 제품 및 부품을 소개하고, 아울러 관련 시장과 기술의 최신 동향과 제품 선택 가이드, 개발 툴 활용법, 설계 기법 등을 설명한다.

마우저는 지난해에도 전원 설계 세미나를 개최하고 다양한 전원 설계 프로젝트와 관련한 엔지니어들의 궁금증을 해소했다. 올해 마우저 전원 설계 세미나의 주제는 “노이즈 저감 및 전력 소모에 효율적인 전원 설계 세미나”로, 5G 기술의 미래 전망 분석과 함께, 향후 동향 및 요구사항에 부합하는 신제품 설계를 위한 최신 기법들이 소개된다. 이와 함께, 세계적인 선도 기업인 아나로그디바이스(ADI), VICOR, TE Connectivity가 각 사별로 부스를 설치하고 자사의 최신 제품들과 혁신적인 솔루션들을 전시한다.

마우저 일렉트로닉스 아시아태평양지역 마케팅 및 사업개발을 총괄하는 다프니 티엔(Daphne Tien) 부사장은 “고속 데이터 전송장비에서부터 컴팩트한 IoT 기기에 이르기까지, 전자기기들은 일관되게 점점 더 복잡해지고 있다”고 밝히고, “이제 많은 양의 전원 공급이 가능한 회로 설계는 더 이상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되었다. 하지만 MCU와 CPU의 고속 데이터를 처리하고 입력 및 출력단에서의 스위칭 노이즈를 저감하도록 설계하기란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 이번 세미나는 엔지니어들이 그러한 기술적 과제들을 극복할 수 있도록 해답을 제시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번 세미나는 참석자들이 전원 설계의 미래 동향을 조망하고 설계 전문성을 강화할 수 있는 커다란 기회를 제공할 것이다. 세미나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마우저 웹사이트 www.mouser.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기사에 의견쓰기 뒤로가기   
  관련기사
    키사이트코리아, 상록보육원에 ‘자전거 라이딩 기부 캠페인’ 기부금 전달
    마우저 일렉트로닉스, 증가하는 수요에 맞춰 본사 확장
    한국몰렉스, 수작업 납땜보다 체결 신뢰도가 높은 보드-인 커넥터 출시
    마우저, 인피니언의 CIPOS Tiny 인버터 모듈 공급
    누보톤, NuMicro® M2351 IoT 보안 마이크로컨트롤러 출시
    가트너 전망, “2019년 전세계 디바이스 출하량 3% 감소”
    포티넷, 추가 포티클라우드(FortiCloud) 솔루션 제공해 파트너 중심의 SaaS...
    키사이트, 퀄컴의 업계 최초 5G 노트북 시연 지원
    듀폰, 아폴로11호 달 착륙50주년 맞아 ‘항공우주분야’ 활용사례 소개
    버티브, 데이터센터의 미래에 대한 조사보고서 ‘데이터센터 2025’ 발표
이름            비밀번호